즐겨찾기 추가 2020.11.30(월) 23:25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박주현 변호사, “부정선거 110만표 증거 있다”

관외사전 투표(우편투표) 무려 110만표 투표부정

2020-09-21(월) 21:10
사진=신동아방송 자료사진
[한국관광호텔레져방송=권병찬 기자] 박주현 변호사는 21일 ‘신의한수’에 출연해 지난 4.15총선에서 관외사전 투표(우편투표)에서 무려 110만표의 투표부정이 있었다고 밝혔다.

전국적으로 2,725,843표를 차지한 관외사전투표(우편투표) 등기번호에 대한 전수조사의 결과 *수신날짜가 없는 것이 138,860건, *배달완료되지 못한 것이 138,851건,

*네비게이션 추정 이동시간보다 짧은 순간이동 배송이 328,723건, *접수가 취소되고 다시 접수된 것이 30,063건, *출발-출발, 도착-도착과정이 이상한 것이 99,772건,

*발송/배송 후 접수가 이루어진 것이 17,683건, *수령인이 OOO의 배우자(5,097건), 형제자매(400건), 동거인(400건) 등인데 있을 수가 없는 부정, 가짜투표의 의심이 매우 높은 건 등이다.

지금까지 구체적으로 발견된 사항만으로도 635,386건에 달하는 관외사전투표(우편투표) 등기우편에 치명적인 결함이 존재하는 것이다.

관계자들과 박 변호사는 “이것은 시스템의 일시 오류나, 부실관리, 실수 등의 변명이 허용될 수 없는 내용과 양이다. 어떻게 63만건 이상에 달하는 사전투표 등기우편에 대해서만 이렇게 선별적이고 체계적이며 집중적으로 오류가 발생할 수 있는가?”라며 혀를 내둘렀다.

박 변호사는 “대한민국은 4•15부정선거라는 초유의 사태를 맞이했다. 전체 우편투표의 23.3%인 약 63만 5,000표에 달하는 사전투표 등기우편에 조작이 확실한 치명적인 결함이 존재하므로 이번 4•15 총선의 관외사전투표(우편투표) 부분은 전부 무효라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어느 표가 무효인 등기에서 나온 것인지 1대1 대응이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불과 수천 표 내외에서 당락이 갈린 경합 지역 선거구가 수십 곳입니다(민경욱 의원도 2,000여표차입니다). 전국적으로 흩어진 63만5,000표의 무효표는 수많은 지역의 당락을 바꿀 숫자이며 이 정도의 중대한 결함과 무효 사유는 이 하나만으로도 전체 선거를 무효로 선언하고 재선거를 실시해야 할 사유가 아닐 수 없습니다.

정상적인 국회, 검찰, 법원이라면 이 충격적인 내용 앞에서 당장 국정조사와 수사, 공식적인 재검증 절차에 돌입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권병찬 기자 kbc77@hanmail.net
        권병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고충처리인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 보자유게시판FAQ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가50080 / 최초등록일:2015년 5월 18일 / 제호:호텔관광레져신문 / 발행인:이신동 / 편집인:이신동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홈페이지:www.hoteltv.co.kr
본사: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승호,이신동 / 개인정보취급방침:이신동
(주)신동아방송가 제공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