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9.18(금) 22:22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캐리 람(林鄭月娥), 코로나19확산 이유로 긴급권 발동, 입법회 의원 선거 연기

조슈아 웡, “중국 탄압에 맞서 민주화 위한 싸움 멈추지 않을 것”

2020-07-31(금) 20:44
사진=신동아방송 자료사진
[한국관광호텔레져방송=권병찬 기자] 홍콩의 캐리 람(林鄭月娥) 행정장관이 31일 긴급권을 발동, 9월 6일로 예정된 입법회 의원 선거를 갑자기 연기했다. 선거의석 과반수 확보를 목표로 세를 결집해온 홍콩 민주진영은 반격의 동력이 사라졌다. 홍콩의 코로나19 확산상황이 이유인데 논란이 뜨겁다.

캐리 람 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지난 1월 이래 7개월간 전염병과 사투를 벌였지만 우리는 항상 최고의 경계태세를 유지해야 하는 심각한 상황이다. 오늘 비상계엄령을 발령하는 가장 힘든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중국 중앙정부의 지지를 받았다고 람 장관은 밝혔다. 다만 선거를 언제로 연기할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앞서 홍콩 언론들은 “당국이 입법회 선거를 1년 연기할 것”이라고 전망해 왔다.

홍콩 정부가 이 같은 결정을 내린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 때문인데 홍콩의 코로나19 신규 감염자는 이날 121명에 달해 지난 22일 이후 열흘 연속 세 자릿수를 기록했다.

118명이 지역사회에서 전파됐고, 이중 56명은 경로를 알 수 없는 감염자다. 이로써 홍콩의 누적 확진자는 3,272명으로 늘었다.홍콩 민주진영은 일격을 맞았다. 중국이 제정한 홍콩보안법을 이달부터 시행하면서 극도로 위축되던 차였는데 지난 11~12일 치른 예비선거에 시민 61만명이 참여해 예상을 훌쩍 웃돌면서 잔뜩 고무되며 분위기가 바뀌었다.

이에 친중파가 장악한 입법회 의석 70석 가운데 절반인 35석 이상을 확보하는 ’35 플러스’ 캠페인을 전개하며 투표 참여를 독려해왔다.한편, 2014년 민주화 시위 ‘우산혁명’의 주역인 조슈아 웡은 기자들에게 “중국의 정치적 자유 탄압에 맞서 민주화를 위한 우리의 싸움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며 “이번 선거는 의심할 여지없이 홍콩 역사에서 가장 불미스러운 선거 사기”라고 성토했다.
권병찬 기자 kbc77@hanmail.net
        권병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고충처리인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 보자유게시판FAQ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가50080 / 최초등록일:2015년 5월 18일 / 제호:호텔관광레져신문 / 발행인:이신동 / 편집인:이신동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홈페이지:www.hoteltv.co.kr
본사: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승호,이신동 / 개인정보취급방침:이신동
(주)신동아방송가 제공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