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9.24(목) 21:10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태풍 마이삭 영향, 2일 밤부터 전국 열차운행 중단

태풍 통과 경상도. 강원도 지역 주의

2020-09-02(수) 22:20
[한국관광호텔레져방송=권병찬 기자] 제9호 태풍 마이삭의 영향으로 2일 밤부터 전국 곳곳에서 열차 운행이 중단된다. 코레일은 태풍이 통과하게 되는 경상도와 강원도 지역 노선의 일반열차가 통제된다고 밝혔다. 당초 3일 새벽쯤부터 통제될 예정이었지만, 태풍의 북상 속도가 예상보다 빨라지면서 통제 시간이 앞당겨졌다.

2일 밤부터 동대구와 경주, 진주에서 부산을 잇는 구간과 동해와 제천 구간이 운행되지 않는다. 통제 열차는 무궁화 등 일반열차로, 일반열차와 노선을 공유하는 일부 고속열차를 제외하고 KTX와 SRT 등 고속철은 정상 운행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고속철은 강한 바람이나 호우 때문에 운행 중에 속도를 줄이거나 잠시 멈출 수 있다.

3일은 2일 통제 구간에 더해 강릉에서 부전에 이르는 영동선 열차 전체가 운행하지 않고, 영주에서 김천 사이 경북선 전체가 통제된다. 통제는 내일 낮 12시까지 계속된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오늘과 내일 경상도와 강원도 지역을 열차로 지나는 경우 코레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운행 여부를 반드시 확인해달라"고 밝혔다.

오전부터 항공편 차질도 이어졌다. 가장 먼저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간 제주 공항은 오전 10시 반부터 모든 항공기의 이착륙이 통제되면서 180편이 결항됐다. 현재 제주를 비롯해 울산과 김해, 청주, 대구, 여수, 무안, 광주, 사천 공항까지 9곳에 태풍 경보가 내려져 있다. 양양 공항에는 호우 경보가 내려졌다. 이 때문에 김포에서 출발하려던 항공기 149편도 무더기 결항됐다.
권병찬 기자 kbc77@hanmail.net
        권병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고충처리인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 보자유게시판FAQ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가50080 / 최초등록일:2015년 5월 18일 / 제호:호텔관광레져신문 / 발행인:이신동 / 편집인:이신동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홈페이지:www.hoteltv.co.kr
본사: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승호,이신동 / 개인정보취급방침:이신동
(주)신동아방송가 제공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