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수 17일 총 8천320명

중앙방역대책본부, “전날 0시보다 84명 증가”

2020-03-17(화) 10:50

[신동아방송=권병찬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17일 총 8천320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84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하루 증가 폭은 사흘째 두 자릿수를 유지했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5일 76명, 16일 74명이었다.

신규 확진자 84명 가운데 44명이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에서 나와 37명이 추가 확진된 대구·경북보다 많았다. 경기 지역에서는 성남 은혜의 강 교회의 영향으로 31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서울에서도 12명이 추가 확진됐고 인천도 1명이 늘었다.

대구는 32명, 경북은 5명이 증가했고 경남에서도 1명 추가됐다. 검역에서 확인된 신규 확진자도 2명이 나왔다.지금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총 82명이다. 공식 집계 기준으로는 전날보다 6명(76~81번째)이 늘었고, 경북에서 1명(82번째)이 추가 확인됐다.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264명이 늘어 총 1천401명이다.
권병찬 기자 kbc77@hanmail.net
        권병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한국관광호텔레져방송 홈페이지(http://www.hotel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sdatv@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