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 출석한 최민수 집행유예 선고

2019-09-05(목) 11:53
보복운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민수(57)씨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습니다.
서울남부지법은 오늘(4일) 최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에 앞서 최씨는 심경을 묻는 취재진에게 어깨동무를 하며 밥은 먹었느냐고 묻는 등 여유있는 모습을 연출했습니다.
최 씨는 지난해 9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의 한 도로에서 보복운전을 하고 상대 운전자에게 욕설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진주 pearl1907@naver.com
이 기사는 한국관광호텔레져방송 홈페이지(http://www.hotel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sdatb@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