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8.03(월) 14:19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성형외과
피부과
치과
안과
의료기기
제약
화장품
병원/의료
건강식품
대체의학
바이오테크
English 日文 中文

협력과 공존(물리치료, 신장 투석 등)

2020-02-05(수) 15:21
물리치료실 입구에서 마스크, 손소독제 사용요령 알려주는 물리치료사


협력과 공존(물리치료, 신장 투석 등)


‘차이나 바이러스’의 위세가 좀처럼 꺾일 줄 모르고 있다.
중국 내 사망자가 4백명이 넘었고 확진자가 2만명이 넘었다는 뉴스 뒤로 ‘미국 독감’은 미국에서 작년 10월부터 지난달 25일까지의 사망자가 2만명이 넘었다는 보도는 하루에도 수천편의 비행기가 다니는 현실에서 머나먼 남의 나라 일이 아니게 됐다.
이쯤 되자 병원 가는 일이 하나의 모험이 된 분위기다. (국내 감기 환자도 여러 항목 문진을 받는다고 한다.)
그러자 재활, 회복에 꼭 필요한 물리치료, 만성질환으로 매주 물리치료를 받아야 하는 사람들과 신장 투석 등으로 반드시 의료서비스가 필요한 사람들은 병원 다니는 것이 현재 상황, 주변의 눈치 등으로 여간 곤혹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고 한다.
각 의료기관은 각종 수칙과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을 준수하며 환자를 진료, 치료, 시술하고 있지만, 정작 개인은 그렇지 않을 수 있어서 감염의 우려로 의료기관 회피의 경향을 보이곤 하는데 우리는 이들과 공존을 하지 않을 수 없기에 상생의 방안을 모색할 필요가 대두된다.
이런 상황에서 물리치료가 필요한 환자들의 불안을 덜어주고자 경기도 물리치료사협회(회장 김구식)는 의료기관의 대응과 연계해 도내 물리치료실을 운영하는 의료기관 물리치료실에 차이나 바이러스 대응 방안을 만들어 수칙을 전달하는 등 물리치료가 필요한 환자들의 차이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힘을 쏟고 있다고 하니 경기도 협회는 최전선을 지원하는 후방 지원부서로의 역할 강화에 힘쓰며 협력의 좋은 예를 보여주는 것 같다.

한편, 일부 정치권, 종교계에서 주장하던 ‘중국 전면 통제’와 의사협회(회장 최대집)에서 주장하는 ‘중국인 전면 입국 금지’ 주장은 ‘미국 독감 감염자가 작년 말부터 지금까지 2천6백만명이 넘었고, 사망자가 2만5천명이 넘었으니 미국인부터 입국 금지 시키야한다.’는(2020.2.4. 보도) 뉴스와 벌써 부터 중국발 부품 수급에 차질을 빚는 산업계 등의 반론등으로 후속 주장에 대한 발표 계획은 아직 없는 것으로 보인다.
조도환 의학전문기자 smspd1@naver.com
        조도환 의학전문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 보자유게시판FAQ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가50080 / 최초등록일:2015년 5월 18일 / 제호:호텔관광레져신문 / 발행인:이신동 / 편집인:이신동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홈페이지:www.hoteltv.co.kr
본사: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승호,이신동 / 개인정보취급방침:이신동
(주)신동아방송가 제공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