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2.12(목) 11:46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환경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EU 새 집행위, 공식 출범

EU 지도부 교체 모두 완료

2019-12-02(월) 05:51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이 이끄는 EU 새 집행위가 1일 공식 출범했다. EU 회원국 정상의 회의체인 EU 정상회의 샤를 미셸 신임 상임의장도 이날 취임했다.지난 5월 유럽의회 선거로 7월 제9대 유럽의회가 개원한 데 이어 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의 새 지도부, EU를 대외적으로 대표하는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이 임기를 개시함에 따라 EU 지도부 교체가 모두 완료됐다.

폰데어라이엔 위원장과 샤를 의장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EU의 헌법 격인 리스본 조약 10주년 기념식에 참석하는 것으로 첫 공개 일정을 시작했다. 이 자리에는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과 크리스틴 라가르드 유럽중앙은행(ECB) 총재도 참석했다.

새 집행위의 최우선 과제로 기후변화 대응을 내세우고 있는 폰데어라이엔 위원장은 이날도 "EU는 2050년에 '최초의 탄소 중립 대륙'이 되기를 원한다"면서 "유럽은 이 문제를 주도하고 있으며 우리는 지구를 위해 야심을 품어야 한다는 것을 안다"고 밝혔다.

그는 '탄소 중립 대륙'이라는 목표를 이루기 위해 100일 내에 차기 EU 집행위의 기후변화, 환경 분야 청사진을 담은 '유럽 그린 딜'(EuropeanGreenDeal)을 내놓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탄소 중립'이란 온난화를 유발하는 탄소 배출량을 신재생 에너지 발전 등 탄소 감축 및 흡수 활동을 통해 상쇄, 배출 총량을 '0'으로 만드는 것을 의미한다.

폰데어라이엔 위원장은 또 취임 후 첫 주를 오는 2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제25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5) 참석으로 시작한다. 오는 6일에는 첫 외국 방문 일정으로 아프리카 에티오피아 아디스아바바를 찾아 올해 노벨평화상 수상자이기도 한 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와 이 나라 최초의 여성 대통령인 사흘레-워크 제우데 대통령, 무사 파키 마하마트 아프리카연합(AU) 집행위원장을 만난다.

EU는 아프리카의 주요 교역국이자 지원국으로, 아프리카의 경제적 잠재력을 깨우고 유럽으로 지중해를 건너오는 아프리카 이주민의 흐름을 막기 위해 더 투자하겠다고 약속해왔다. 올해 60세로, EU 행정부 수반 격인 집행위원장에 여성으로는 사상 처음으로 오른 폰데어라이엔 위원장이 이끄는 새 집행위는 당초 지난 11월 1일 출범 예정이었으나 집행위원단의 유럽의회 인준이 늦어지면서 한 달 늦게 출범했다.
권병찬 kbc77@hanmail.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 보자유게시판FAQ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서울 가50080 최초등록일 2015년5월18일제호:호텔관광레져신문 발행인:이신동 편집인:이신동 전화:02)846-9300 팩스 : 0505)300-8014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5층 청소년보호책임자:이승호,이신동 이메일:sdatb@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대표이사:이신동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